두두의 언어노트, 엄마 뱃속에 있었을 때 두두




-

두두- 내가 엄마 뱃속에 있었을 때,  
       너무 좁았어. 미끄러웠고 시원했고 부드러웠어.
       그런데 깜깜했어.
       엄마가 보고싶었어. 
       엄마 안아주고 싶고 얼굴보고 싶었어.


-

2017. 07. 10
나를 울릴 뻔했던 너의 말들..

고마워 두두야. 
엄마도 네가 너무 보고싶었어.
안아주고 싶었어.


1 2 3 4 5 6 7 8 9 10 다음


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(화이트)

736

통계 위젯 (화이트)

148447
2452
1888867